실온보관, 상온보관 뜻 차이 알아두기

실온보관, 상온보관 뜻 차이 알아두기

식품 포장지를 보면 보관법이 표시되어 있는 내용 중 상온보관 이라고 적혀 있거나 실온보관 이라고 적혀 있는 걸 확인할 수 있습니다. 실온보관 뜻, 상온보관 뜻 알고 있다면 도움이 될거 같습니다. 상온과 실온은 냉장고에 넣지 않아도 된다는 점만은 확실하지만 상온과 실온의 차이를 구분해 보관하는 것에 대해서는 잘 알지 못하는 경우가 많은데요. 그렇기에 어떻게 보관해야 하는지 혼동될 수 있습니다. 이번 기회를 통해 두 가지 사이에 구체적으로 어떤 차이가 있는지 알아보겠습니다.

실온보관, 상온보관

상온보관 뜻

사전상에서의 상온의 정의는 늘 일정한 온도, 혹은 연간 평균기온, 가열하거나 냉각하지 않은 자연 그대로의 기온을 의미합니다. 다만 식품 기준 및 규격에 관한 기준에 따른 내용을 보면 좀 더 자세히 알 수 있는데요. 여기에 따르면 상온은 영상 15도부터 25도 사이를 뜻합니다.

실온보관 뜻

사전상의 의미를 그대로 알아보면 실온은 방 안의 온도를 뜻합니다. 다만 식품에 관한 기준과 규격을 뜻하는 식품공전을 살펴보면, 실온은 영상 1도부터 35도까지를 의미하는 걸 알 수 있습니다.

그밖에 식품보관 관련 온도 규정

이외에 표준온도는 20도를 의미하며, 미온은 평균적으로 30~40도까지입니다. 또 냉장 온도 기준은 0도 ~ 10도이며, 냉동은 영하 18도 입니다. 따라서 별도 온도 표시 없이 냉장 또는 냉동 보관 등으로 기재되어 있다면 해당 온도에 맞게 보관하는 것이 올바른 방법일 수 있습니다. 한편 이것 말고도 찬물이 의미하는 것은 15도 이하이며, 온탕은 60~70도, 열탕은 약 100도 정도이며, 어두운 곳은 별도 규격이 정해져 있지 않은 한 0~15도 이내로 빛이 완벽히 차단된 장소를 뜻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