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절 연차 차감 여부 불법 일까?

명절 연차 차감

명절 연차 차감 여부 불법 일까?

2022년 들어서 근로기준법 내용 중 일부 개정된 내용이 있습니다. 여기에 포함되는 것으로는 대지급금 제도의 개편과 직장 내 괴롭힘 범위에 대한 규정, 임신 근로자 유연근무제 허용 및 급여명세서 교부 의무화 등의 내용이 있는데요. 이 외에 근로자와 밀접한 연관이 있는 내용이 바로 명절 연차 차감입니다. 이와 관련해 폐지된 공휴일 연차대체제도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명절 연차 차감

공휴일 연차대체제도 폐지 이해하기

근로자의 동의 하에 회사가 임의로 국경일 및 명절 등 공휴일에 쉬는 것을 연차로 차감할 수 있도록 해온 제도인데요. 지난해까지는 상호 합의에 의해 이를 시행해 왔으나 올해 1월부터는 상호합의가 있더라도 공휴일 연차대체가 불법에 해당됩니다. 따라서 부득이하게 명절 연휴 등 공휴일에 일을 했다면 유급으로 인정하고 임금을 지급해야 하는데요. 이와 같은 공휴일 연차대체제도의 폐지는 5인 이상 사업장에 공통적으로 적용되는 사항이며, 이를 위반 시 최대 2000만원의 벌금을 물게 됩니다.

명절 연차 차감 적용 규정

만일 2년차 이상의 직원이라면 기본적으로 연차 15일이 제공되는데요. 기존에는 회사와 합의를 통해 설과 추석 연휴 총 6일을 연차로 대체해 나머지 9일의 연차만 쓸 수 있는 경우가 많았습니다. 하지만 개정된 근로기준법에 따라 법정공휴일은 전부 유급휴일로 처리되기에 자신에게 주어진 연차 15개를 모두 사용 가능해진 것입니다.

근로계약서 미작성 신고 하면 벌금 얼마 일까?
연봉 3000 현실적 으로 어떤 수준 일까?

명절 근무 시 휴일근로수당

휴일로 정해진 공휴일에 근무를 하게 되는 것이기에 통상임금의 1.5배 임금을 지급하거나 보상휴가를 제공하는 것이 원칙입니다. 또한 이 사항은 아르바이트나 직원 무관하게 5인 이상 사업장이라면 의무적으로 이를 지급해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