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복, 중복, 말복 날짜 및 삼복 유래 어떤 뜻 일까?

초복 중복 말복

초복, 중복, 말복 날짜 및 삼복 유래 어떤 뜻 일까?

흔히 복날이라고 일컫는 삼복은 7월 중순부터 8월 중순에 걸쳐 있는 시기로 초복과 중복, 말복으로 구분됩니다. 이 시기가 되면 더운 여름철 체력 보강을 위해 삼계탕이나 육개장, 민어, 장어, 흑염소와 같은 각종 보양식을 즐겨먹는데요. 올해는 구체적으로 어느 시점에 삼복을 맞게 되는지 알아보겠습니다.

2022년 초복, 중복, 말복

7월 16일은 초복이며, 이후 10일 뒤인 7월 26일에 중복을 맞게 됩니다. 그로부터 20일 뒤인 8월 15일은 말복입니다. 이 기간은 연중 가장 더운 날이라 삼복더위라 칭하곤 하는데요. 예부터 이 시기가 되면 복날 더위를 피해 술과 음식을 마련해 계곡 등에 찾아가는 풍습이 있었다고 합니다.

삼복 유래

중국 진나라 때 처음 시작되었으며, 왕이 음력 6월부터 7월 사이에 세번 여름 제사를 지내고 신하들에게 고기를 나눠준대서 비롯되었다고 합니다. 반드시 삼계탕 같은 음식만 먹는 것은 아니며 수박이나 참외 등 시원한 과일도 먹는 것이 특징입니다.

이외에 복날 풍습으로는 복날마다 목욕을 해야만 몸이 여위지 않는다는 믿음이 있으며, 해안 지방에서는 백사장에서 모래찜질을 하며 더위를 이겨낸다고도 합니다. 또 복날을 흉일이라고 믿어 여행이나 혼인, 병의 치료를 삼가는 경우도 있었다고 하네요.

땀 줄이는 방법 으로 여름철 더위에 대처하기
모기 물렸을때 자국 물집 치료 중요한 이유

올해 삼복 날짜 특징

일반적으로 10일 간격으로 초복, 중복, 말복이 찾아오지만 올해는 중복과 말복 사이의 간격이 20일입니다. 이를 월복이라 하며, 초복과 중복이 하지를 기준으로 하는 것과 달리 말복은 입추가 지나 발생하기 때문에 생기는 것입니다.